Los Angeles

77.0°

2019.07.21(Sun)

북한 태권도 미국서 선봬

[워싱턴 중앙일보] 발행 2011/06/13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1/06/13 15:43

인공기 걸고 시범…미 동부서 3회 실시

미국을 방문한 북한 태권도 시범단이 11일 보스턴 인근 지역에서 태권도 시범공연을 개최, 1주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북한 태권도 시범단(단장 배능만)은 이날 저녁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인근의 로웰 고등학교 체육관에서 700여 명의 관중이 모인 가운데 첫 시범을 가졌다. 시범단은 2시간여 동안 진행된 공연에서 태권도의 기본 동작과 품새, 송판·벽돌 격파, 격투기, 호신술 시범 등을 선보였다. 이날 공연에는 특히 인근 지역의 한인 동포들은 물론 어린이들을 비롯한 현지 주민들이 몰려들어 대형 체육관을 가득 메우는 등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특히 이날 공연이 진행된 체육관 한쪽에는 대형 인공기가 내걸렸고 시범단은 공연을 마친 뒤 기념사진을 찍을 때도 인공기를 들고 나와 눈길을 끌었다. 태권도 시범단의 리순금 선수는 공연을 마친 뒤 “미국에서 성공적으로 공연할 수 있게 돼 조선 태권도의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북한 태권도 시범단은 2007년 10월 미국을 방문해 5개 도시에서 공연한 바 있으며 3년8개월 만에 미국을 다시 방문했다. 지난 9일 샌프란시스코 공항을 통해 미국에 입국한 시범단은 이날 공연에 이어 12일 뉴욕, 14일 펜실베이니아주 델라웨어 밸리 등에서도 공연을 한 뒤 오는 16일 시카고와 베이징을 경유해 평양으로 귀국할 예정이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