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19.10.22(Tue)

멀린 합참의장 "북 추가도발 예상"

[워싱턴 중앙일보] 발행 2011/07/26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1/07/25 21:41

안보전략 브리핑…"중, 한반도 비핵화 공조해야"

마이크 멀린 미국 합참의장은 25일 “북한 정권이 또다시 도발을 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멀린 의장은 이날 워싱턴DC 내셔널프레스빌딩(NPB)에서 가진 ‘미국 안보전략’ 주제의 브리핑에서 이같이 전망한 뒤 “이에 따라 한국의 지도자들은 대응 여부와 방식을 놓고 다시 한번 어려운 결정에 직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한국은 지금까지 칭찬할 만한 자제력을 보여왔다”면서 “그러나 북한이 이런 자제를 의지나 대응능력 부족으로 받아들인다면 큰 실수라고 생각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멀린 의장은 ‘남북 및 북미 대화가 예정돼 있음에도 불구하고 북한이 추가 도발을 할 것이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도 “(북한의) 도발은 오랜 역사를 갖고 있다”면서 “역사적으로 봤을 때 북한이 또다른 도발을 감행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거듭 확인했다.

그는 그러면서 “지난해 천안함 침몰과 연평도 포격에서 한국은 강력하게 대응했다”면서 “이는 북한이 추가 도발을 할 경우의 대응에 대해 아주 강한 메시지를 던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앞서 얘기했지만 북한은 한국 정부의 자제를 자국민 보호에 대한 의지 부족으로 오인해서는 안 된다”면서 “최근 방한기간에 나는 한국 정부의 확실한 의지를 재확인했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멀린 의장은 최근 북한의 대화재개 움직임에 대해 “북한의 구체적인 진전 노력이 있다면 미국은 이를 지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그는 "내가 바라는 것은 도발행위 없이 이런 목적이 달성돼야 한다는 점”이라면서 “특히 한국뿐 아니라 중국과 함께 한반도 비핵화와 안정이라는 공통된 목적을 이뤄야 한다”고 지적한 뒤 “이런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아직 할 일이 많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