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19.06.18(Tue)

LPGA 요코하마 클래식 1R 김효주·김세영 등 랭 추격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5/08/28 미주판 9면 기사입력 2015/08/27 21:55

김효주(20.롯데)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요코하마 타이어 클래식(총상금 130만 달러)에서 공동 5위로 출발했다.

김효주는 27일 앨라배마주 프래트빌의 로버트 트렌트 존스 골프트레일(파72.6955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를 묶어 4언더파 68타를 쳤다.

이로써 김효주는 단독 선두인 미국의 브리타니 랭(7언더파 65타)에 3타 뒤진 공동 5위로 대회를 시작하게 됐다.

김효주는 현재 신인왕 랭킹에서 1004점으로 2위를 달리고 있다. 지난 3월 JTBC 파운더스컵 우승 이후 다시 한 번 정상에 도전하면서 신인왕 경쟁에 불을 붙였다.

10번홀에서 출발한 김효주는 13번홀(파3)에서 첫 버디를 기록했다. 이어 17번홀(파5)과 18번홀(파4)에서 잇따라 버디를 추가하면서 상승세를 탔다.

하지만 후반 첫 홀인 1번홀(파4)에서 보기로 주춤했다. 그러나 김효주는 흔들리지 않았고 이후 3개 홀을 파로 침착하게 막았다. 안정감을 되찾은 김효주는 5번홀(파5)과 6번홀(파4)에서의 연속 버디로 분위기 전환에 성공 4언더파로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김효주와의 신인왕 경쟁에서 앞서가고 있는 김세영(22)은 이날 이글 1개 버디 2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로 공동 10위를 마크했다.

[뉴스1]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