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8.0°

2019.08.24(Sat)

'컵스 108년 만의 월드시리즈 우승' 뮤지컬로

시카고=연합뉴스 김 현
시카고=연합뉴스 김 현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5/01 19:57

8일 개막 무기한 상연 예정

시카고 컵스 2016 월드시리즈 우승 확정 순간

시카고 컵스 2016 월드시리즈 우승 확정 순간

지난 2016년, 108년 만에 월드시리즈에서 우승한 미 프로야구(MLB) 시카고 컵스와 컵스 팬들의 이야기가 뮤지컬로 제작됐다.

'미러클'(Miracle)로 제목이 붙은 이 뮤지컬은 오는 8일 시카고 '로열 조지 시어터'에서 개막해 무기한 상연될 예정이다. 현재 확정된 일정은 7월 14일까지다.

작품 배경은 2016년 MLB 챔피언십 시리즈 기간. 1876년 창단된 시카고 컵스가 1945년 이후 71년 만에 월드시리즈에 진출, 1908년 이후 108년 만에 우승 트로피를 다시 안은 과정을 따라 전개된다.

극단 측은 뮤지컬 '미러클'에 대해 "전형적인 시카고 블루칼라 가족 이야기다. 믿음을 갖고 잃어버리고 또다시 회복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의 의미가 담겨있다"고 귀띔했다.
3세대에 걸쳐 전적으로 컵스를 응원해 온 시카고 노스사이드의 딜레이니 일가가 이야기를 끌어간다.

가족 구성원 각자가 역동적 삶에 기반한 희로애락 속에 때로 충돌하고 때로 힘든 노력을 기울이지만, 컵스 우승에 대한 염원이 가족을 하나로 묶어주고, 어떤 간격도 메워 주는 역할을 한다.

제이슨 브렛이 각본을, 시카고 출신 신예 작곡가 마이클 말러가 음악을, 중견 연출자 데이먼 카일리가 감독을 각각 맡았다. 제작자는 일리노이주 상원의원 출신 사업가 윌리엄 마로비츠다.

마로비츠는 컵스 구단주 톰 리케츠로부터 제작 승인을 받았으며, 구단 측이 적극 협조했다고 밝혔다.

마로비츠는 "만일 컵스가 올해 다시 월드시리즈에서 우승한다면, 시나리오를 수정해 뮤지컬 공연을 계속 이어 가겠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