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57.1°

2018.11.22(THU)

Follow Us

서경대학교 예술교육센터 ‘2018년 지역특화 진로체험 프로그램’ 개최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7/31 23:31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는 7월 30일(월) 교내 본관 8층 컨벤션홀에서 ‘2018년 지역특화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개최했다.

교육부(장관 김상곤)가 주최하고 서경대학교 예술교육센터(센터장 김범준)와 성북문화재단 미래창창 성북청소년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센터장 유재선)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금번 진로체험 행사는 7월 30일부터 8월 3일까지 5일간 ‘4차 산업혁명과 예술’이라는 주제 아래 심화형 진로캠프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다.


공연예술과 실용음악, 뷰티메이크업 분야에 관심 있는 서울시 관내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4차 산업혁명의 도래와 함께 다가올 미래사회에 대비하여 예술을 통한 창의력·문제해결력·소통·협동력을 함양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적합한 ‘미래와 예술’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며 진로체험 및 직업탐색을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이 짜여져 있다.

행사 첫날 오리엔테이션에서는 서경대 실용음학과 재학생들이 후배들을 위한 공연을 했으며, 공연예술학부(김용준 교수), 미용예술학과(신세영 교수), 실용음악학과(권미경 교수)의 담당교수와 함께 각각 교육장소로 이동해 캠프기간 동안 진행될 교육일정과 강사진 소개, 학교 교육시설 안내 등이 있었다. 캠프 마지막 날에는 분야별로 결과물을 발표하는 공유발표회도 예정되어 있다.

이번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준비한 서경대학교 예술교육센터의 한정섭 교수(서경대 공연예술학부)는 “4차 산업혁명과 예술은 창의성 발현이라는 측면에서 매우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다.”며 “미래 인재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획일화된 스펙쌓기가 아닌 세상에 없는 새로운 것을 만들어 내는 창의력이 중요한데, 이번 심화형 진로캠프를 통해 학생들에게 예술적으로 사물과 현상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 형성은 물론 미래역량을 함양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행사를 함께 진행하는 성북문화재단 미래창창 성북청소년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의 유재선 센터장은 “여름방학 기간에 지역의 우수한 대학자원을 활용해 학생들에게 맞춤형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미래사회에 요구되는 창의·융합적 사고와 핵심역량을 길러주는 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서경대학교는 향후 서울시 캠퍼스타운 사업을 통해 성북구와의 연계를 확대하여 지역을 중심으로 다양한 예술교육을 강화함으로써 지역 대학의 사회적 역할과 역량을 선도하는 계기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