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4.8°

2018.09.22(SAT)

Follow Us

'브리검 호투+박병호 쐐기포' 넥센, LG 꺾고 2연승

[OSEN] 기사입력 2018/09/11 05:30

[OSEN=잠실, 한용섭 기자] 4위 넥센이 5위 LG를 꺾고 2.5경기 차이로 도망갔다. 

넥센은 1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KBO리그 LG와의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LG는 2연승에서 멈췄다. 

넥센은 1회 선취점을 얻었다. 이정후가 중전 안타, 서건창이 좌선상 2루타로 무사 2,3루 찬스를 잡았다. 샌즈의 땅볼 타구를 2루수 정주현이 더듬고 놓치는 실책을 하면서 1점을 뽑고 무사 1,3루 찬스가 계속됐다. 하지만 박병호가 1루수 파울플라이 아웃, 김하성이 3루수 땅볼 병살타를 치면서 추가 득점은 실패했다.

LG는 3회 선두타자 이형종이 좌선상 2루타로 출루했으나, 오지환과 박용택이 연속 삼진으로 물러났고 채은성의 잘 맞은 타구는 중견수 이정후의 다이빙캐치에 잡히면서 득점에 실패했다.

넥센은 4회 달아났다. 1사 후 김민성이 좌중간 2루타로 출루했다. 김혜성의 중전 안타로 1,3루가 됐다. 김재현 타석 때 투수 김대현이 셋 포지션에서 투구에 들어갔다가 1루 주자를 견제하려다 보크, 3루 주자가 득점을 올렸다.  

LG는 6회 선두타자 박용택이 우중간 2루타로 찬스를 만들었다. 채은성이 유격수 땅볼로 물러난 후, 박용택은 폭투로 3루까지 진루했다. 이천웅이 2루수 글러브를 스치는 우중간 안타를 때려 한 점을 추격했다. 

넥센은 9회 박병호가 LG 불펜 고우석의 149km 직구를 받아쳐 한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 홈런(비거리 130m)으로 3-1로 달아났다. 박병호는 37호 홈런으로 공동 2위에 올랐다. 

넥센 선발 브리검은 6이닝 동안 6피안타 5탈삼진 1실점으로 8승째를 기록했다. 7회부터 오주원-이보근-김상수가 차례로 올라와 무실점으로 막아냈다. LG 선발 김대현은 5이닝 5피안타 6탈삼진 2실점으로 패전 투수가 됐다. 

/orange@osen.co.kr [사진] 잠실=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한용섭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