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2.1°

2018.11.21(WED)

Follow Us

[서소문사진관] 횃불 들고 김일성광장에 모인 북한청년들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9/10 21:17

북한이 정권수립 70주년(9·9절)을 맞아 지난 9일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대대적인 군사퍼레이드와 오후에는 집단체조 '빛나는 조국'을 선보인 데 이어 10일 저녁에는 청년들이 횃불을 들고 대규모 퍼레이드를 벌였다.

횃불을 든 북한 청년들이 10일 오후 평야 김일성광장에서 정권수립 70주년을 축하하며 퍼레이드를 하고 있다. [타스=연합뉴스]


지난 10일 오후 수천 명의 북한 청년들은 정권 수립 70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김일성 광장을 가득 메웠다. 청년들은 날이 어두워지자 각자 손에 든 횃불에 불을 지폈다. 이네 캄캄했던 광장은 청년들이 밝힌 횃불로 환하게 밝아졌다. 청년들은 대규모 불꽃놀이와 함께 진행된 행진에서 횃불을 양손에 들고 함성을 지르며 광장을 걸어갔다. 횃불을 들고 행진하는 청년들의 모습은 흡사 또 하나의 집단 체조를 보는 듯 장관을 연출했다.


횃불을 든 북한 청년이 10일 오후 김일성광장을 가득메우고 있다.[타스=연합뉴스]


날이 어두워지자 북한 청년들이 횃불에 불을 붙이고 있다. [타스=연합뉴스]


횃불을 든 북한 여학생이 행진준비를 하고 있다. [타스=연합뉴스]


횃불을 든 수천명의 북한 청년들이 머리위로 불꽃이 터지고 있다. [EPA=연합뉴스]


정권수립을 축하하는 불꽃이 김일성광장 하늘에 터지고 있다. [타스=연합뉴스]

관중석에는 군 관계자와 평양시민들이 이 모습을 지켜봤다. 그러나 김정은 국방위원장은 참석하지 않았다.

북한 학생들이 함성을 지르며 행진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여학생들이 횃불을 들고 김일성광장을 행진하고 있다. [타스=연합뉴스]


김일성광장이 학생들이 든 횃불로 물경을 이루고 있다.[타스=연합뉴스]


어린 학생들이 머리에 조명띠를 두르고 행진하고 있다. [타스=연합뉴스]


북한 청년들이 함성을 지르며 김일성광장을 행진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북한은 이번 9·9절 행사를 최대한 미국 트럼프 대통령을 자극하지 않기 위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등장시키지 않았다.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은 개막 연설에서 경제개발 전선에 나서자고 연설했다.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이러한 행동에 긍정적으로 반응했다. 트위터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열병식에 핵무기가 등장하지 않은 건 매우 긍정적이라고 평가하고 김정은 위원장에 고맙다고 밝혔다.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10일(현지시간) 브리핑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친서를 통해 제2차 북미정상회담을 제의하고 일정을 잡자고 했다"고 밝혔다.

미국과 북한의 대화 움직임 속에 오는 18일 2박 3일 동안 북한을 방문하는 문재인 대통령이 어떤 성과를 이루어낼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임현동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