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7.5°

2018.09.22(SAT)

Follow Us

다시 문 여는 필리핀 보라카이 섬, 하루 관광객 수 제한 검토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9/04 19:40


보라카이 섬. [AP=연합뉴스]

환경 정화를 위해 폐쇄했다가 오는 10월 26일 다시 문을 여는 필리핀의 유명 휴양지 보라카이 섬에 하루 허용되는 최대 관광객 수가 1만9000명가량으로 제한될 전망이다.

현지 매체인 인콰이어러는 5일 에피마코 덴싱 필리핀 내무부 차관의 말을 인용해 보라카이의 수용한계는 하루 5만5000명이라고 보도했다. 주민과 근로자 3만6000명, 관광객 1만9000명을 합한 수다.

덴싱 차관은 “보라카이가 폐쇄 전 하루 평균 7만명이 머물러 수용 능력을 1만5000명가량 초과했으며 노동절 등 연휴 때는 체류 인원이 무려 10만명에 달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에두아르도 아노 내무부 장관도 최근 “보라카이가 오는 10월 재개장하면 약 1만9000명의 관광객 입장이 허용될 것”이라며 “이는 섬의 수용 능력을 고려한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다만 덴싱 차관은 “제한할 관광객 수가 아직 확정되지는 않았다”며 “자연자원환경부가 최종 조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필리핀 당국은 또 보라카이 내 해변에서 음주와 흡연을 금지하는 방안도 적극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당국에 따르면 4월 26일 보라카이를 폐쇄하기 전까지 하루 평균 3만4000명의 관광객이 다녀간 것으로 전해진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