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9°

2018.09.25(TUE)

Follow Us

러 우랄 인근 지역서 규모 5.5 지진…'일부 건물에 금'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9/05 01:29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 우랄산맥 인근 지역에서 5일 새벽(현지시간) 규모 5.5 이상의 지진이 발생해 일부 건물이 손상되는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리아노보스티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새벽 3시58분(한국시간 7시58분)께 우랄 산맥 인근 바시키르 공화국 수도 우파에서 동쪽으로 133km 떨어진 지역에서 규모 5.5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유럽지중해지진센터(EMSC)가 밝혔다.

바시키르 공화국에 인접한 첼랴빈스크주(州) 비상사태부도 주내 카타프-이바놉스크 지역의 지하 10km 지점에서 지진 활동이 포착됐다고 전했다.

현지 비상사태부는 "이 지진으로 기업 생산활동이 영향을 받지는 않았으며 사상자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러시아 과학아카데미 산하 통합지질물리학국은 지진 규모가 5.6이라고 소개했다.

지진으로 인한 진동은 바시키르 공화국과 첼랴빈스크주는 물론 이웃한 스베르들롭스크주에서도 느껴진 것으로 전해졌다.

이 때문에 카타프-이바놉스크 지역의 일부 건물들에 금이 가는 등 피해가 발생했다고 현지 주민들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전했다.

카타프-이바놉스크의 한 병원은 벽에 금이 가면서 환자들을 긴급 대피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바시키르 공화국 우파에서도 도로 아스팔트가 금이 가는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우랄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건 지난 2015년 10월 스베르들롭스크주에서 규모 4.2의 지진이 발생한 뒤 처음이다. cjyou@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유철종

관련기사 캘리포니아 지진센터 30년내 빅원 99%-3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