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7°

2018.09.23(SUN)

Follow Us

다민족 아기 7명중 한명꼴

[LA중앙일보] 발행 2017/06/07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7/06/06 23:10

한 살 미만의 아기 7명 가운데 1명(14%)이 다인종 또는 다민족 부모 사이 태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여론 조사기관인 퓨리서치 센터에 따르면 2015년 현재 부모가 서로 다른 인종이거나 민족인 경우가 1980년에 비해 거의 3배 가까이 증가했다. 조사 대상은 부모 가운데 한 명이 서로 다른 인종이거나 민족이고 1살 이하 아이와 함께 거주하는 가정이었다.

증가의 가장 큰 원인은 인종과 국적을 허문 결혼이었다. 서로 다른 인종간 결혼은 1980년 7%에서 2015년 17%로 배 이상 증가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