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19.10.22(Tue)

포트워스 한국학교, 2018년 가을학기 종강식 개최 … 학생 28명 ‘개근상’ 수상

[텍사스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12/19 15:39

포트워스 한국학교(교장 김미령) 종강식이 지난 8일 (토)에 많은 학부모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종강식은 한마음교회 허종수 목사의 기도로 시작해 류인숙 교사의 사회로 종강식이 진행됐다.

김경규 이사장은 포트워스 한국학교에 장소를 제공하는 한마음교회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했고, 미 남서부와 북텍사스 지역의 각종 한글학교 대회에서 좋은 결과를 기록한 학생들을 격려했다.

김 이사장은 또한 한글학교 운영에 학부모들의 의견을 반영, 수렴할 수 있도록 학부모들의 참여와 건의를 당했다. 김 이사장은 이날 가을학기 기금 마련 골프대회에 대한 경과보고를 했다.

김미령 교장은 인사말을 통해 지난 한 학기 동안 수고하신 교사들을 일일이 소개하며 “포트워스 한국학교는 지역사회에서 꼭 필요로 하는 학교, 학생들이 스스로 오고 싶어 하는 학교, 지역사회에 영향을 미치는 한국학교로 만들기에 중점을 두고 있다”며 “학생, 부모, 교사 삼위일체가 되는 교육, 또 지속적인 교육을 위한 학부모님들의 관심과 후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미령 교장은 학부모들의 성의에 대한 감사와 여러모로 한국학교를 지원한 모든 후원자들에 대해서도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학생들의 학예 발표회에서는 사물놀이반 학생들이 수화로 보여준 ‘아름다운 세상’을 시작으로, 각 학급별 어린반 율동과 노래, ‘내가 쓴 편지’ 발표, 시낭송, 시조 발표, 연극 등 다양한 공연이 이어졌다.

또한 음악반은 ‘곰 세마리’를 아카펠라로 공연해 큰 박수를 받았고 ‘기쁘다 구주 오셨네’를 핸드벨로 연주했다.

미술반과 문화체험반 학생들은 지난 한 학기 동안 수업했던 작품들과 장면들을 영상으로 보여줬다.

외국인으로 구성된 회화반 학생들은 한국인들이 즐겨먹는 호떡을 직접 만들어 참석자들이 시식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 종강식에서는 28명 학생들이 개근상을 수상했다. 봄학기 독서 독후감 우수상 학생 전아린(초급반), 이민하(중급반), 최다은(고급반) 3명에게는 장학증서와 상장이 수여됐다.

남서부 주최 백일장과 DFW지역에서 실시한 미술대회 수상자들의 시상식도 함께 진행됐다.

자원봉사 교사들에게 ‘자원봉사 인증서’가 전달됐다. 자원봉사 보조교사들은 현재 중·고등학교 재학생들로, 지역사회에 참여하고 봉사하는 좋은 습성을 기르면서 포트워스 한국학교의 학생들에게 모범이 되는 귀한 손길이다. 이들은 포트워스 한국학교 각 학급에서 교사들을 돕고 있다. 봉사활동 참여에 관한 기타 자세한 내용은 김미령 교장(817-845-2691)에게 문의하면 된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