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4.0°

2019.07.19(Fri)

다저스 2패 안고 홈으로

[LA중앙일보] 발행 2018/10/25 스포츠 1면 기사입력 2018/10/24 20:50

류현진 4.2이닝 4실점…2차전 2-4 패배

LA 다저스 류현진이 24일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월드시리즈 2차전에 5회말 아웃 카운트 한개를 남기고 마운드를 내려가고 있다. [AP]

LA 다저스 류현진이 24일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월드시리즈 2차전에 5회말 아웃 카운트 한개를 남기고 마운드를 내려가고 있다. [AP]

다저스가 보스턴에 연이틀 패배를 기록하며 무거운 분위기에서 홈으로 돌아가게 됐다.

LA 다저스는 24일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2018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2차전에서 역전을 주고받는 접전 끝에 2-4로 패했다. 다저스는 선발투수 류현진이 4.2이닝 6피안타 1볼넷 5탈삼진 4실점(4자책)에 그쳐 아쉬움을 삼켰다. 타선도 5회초부터 5이닝 연속 삼자범퇴에 그쳤다.

다저스는 1차전에 선발투수로 나선 클레이튼 커쇼가 4이닝 7피안타 3볼넷 5탈삼진 5실점(5자책)으로 고전, 4-8로 패했다. 기선제압에 실패한 다저스는 류현진을 앞세운 2차전서 분위기 전환을 노렸다. 홈경기에 강해 3차전 등판이 점쳐지기도 했지만,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선발투수들의 컨디션을 종합적으로 감안해 류현진에게 2차전 선발의 중책을 맡겼다.

류현진은 4회말까지 1실점 호투, 기대에 부응하는 듯했다. 타선도 4회초 2득점하며 역전에 성공, 투타에 걸쳐 기세가 오른 터였다. 하지만 다저스와 류현진은 5회말 찾아온 위기를 넘기지 못했다. 류현진은 2사 이후 3타자에게 연속으로 출루를 내준 후 교체됐고, 다저스도 2사 만루서 투입한 라이언 매드슨이 승계주자 3명 모두에게 득점을 내줬다.

보스턴 선발 데이비드 프라이스는 6이닝 동안 3피안타 3볼넷을 내줬지만, 2실점으로 호투하며 승리를 챙겼다. 이후 7회 조 켈리-8회 네이선 이발디-9회 크렉 킴브럴이 올라와 팀의 승리를 지켰다.

이제 양 팀은 하루 휴식을 취한 뒤 26일 다저스의 홈구장 다저 스다움에서 월드시리즈 3차전을 가진다.

관련기사 2018시즌 메이저리그-MLB 종합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