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7.0°

2021.01.21(Thu)

[교육 전문가 칼럼] 대학 선택의 딜레마

크리스 김 (스탠퍼드대 교육학 박사)
크리스 김 (스탠퍼드대 교육학 박사)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입력 2018/02/19 10:47

이제 지원한 대학에서 하나 둘씩 합격통지서를 보내기 시작하면서 많은 수험생들은 여러 학교에서 받은 합격 통지서를 받은 학교들중 어떤 대학을 선택하는것이 가장 올바른 선택일지를 놓고 큰 고민에 빠지게 됩니다. 그래서 알맞은 대학을 선택하여 대학생활 4년을 잘 보낼수 있도록 조언을 드리고자 합니다.
첫째는 학자금 보조의 액수를 생각해보지 않을수 없습니다. 만약 학생이 어떤 대학에서 액수가 높은 학자금 패키지 제안을 받았다면, 설령 그 그학교가 학생이 가장 가고싶었던 꿈의 학교는 아니더라도 그 학교를 염두해 두는 것이 좋습니다. 대학 선택을 할때 학비가 얼마정도인지 혹은 향후 몇년간 학비가 인상될지의 여부등도 알아두는 것이 좋습니다. 대학 4년동안의 비용은 되도록이면 적을 수록 부모님의 경제적인 부담도 덜지만, 학생도 안심하고 공부에 전념할수 있으므로, 현실적으로 학자금으로 많은 도움을 받을수 있는 학교를 선택하는것이 좋습니다.
둘째는 5월 1일 까지 최종 결정을 하기전에 합격한대학에 견학을 가보라고 권유 합니다. 특히 갈 의사가 있는 대학은 그 학교에 진학하기 전에 직접 가보는것은 무척 중요합니다. 또한 그 학교가 주체하는오픈 하우스 프로그램에 참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많은 학생들이 이런 행사에서 전공이나, 주거, 식생활같은 정보들을 얻게됩니다. 그 대학에 다니는 학생들이 평소에 어떻게 생활하는지 살펴 볼수있는 좋은 기회이기도 합니다. 대학에 방문하였을때는 그 대학의 전체적인 분위기와 느낌을 살펴보고 자신이 그 대학에 다니게 된다면 그곳에 잘 적응할수 있을지 잘 살펴보고 생각해 보는것이 중요합니다.
마지막으로, 많은 학생들이 각 대학마다 조금씩 다른 전공으로 지망했을 수도 있습니다. 대학 4년동안 공부할 전공을 선택하고, 대학졸업후에도대학원까지 계속같은 전공을 공부할지에 대한생각까지 하게 되면 너무 큰 스트레스 일것 입니다. 많은 학생들이 대학 4년동안 전공을 바꾸기 때문에, 아직까지 어떤 전공을 해야할지 정하지 못하였다면 자신의 관심분야에대해 생각하고 어떤공부를 했으면 좋겠을지 충분히 생각할 시간이 있습니다. 세부적인 전공 보다는 큰 분야로 나누어 생각하는것이 현명합니다. 학생이 과학을 좋아한다면 실험 인턴쉽 기회가 많은 대학이 적합하고, 예술이나, 인류학이나, 사회과학을 배우고 싶어한다면 대학의 교수진들을 살펴보고, 그들이 그 분야에서 어떤 성과를 이루었는지 알아보는것도 중요합니다.
학생들이 대학선정을 하는데 있어서 그 어떤 결정 보다 중요한 기점이라고 생각 합니다. 그래서 졸업하는 수험생들을위한 많은 정보와 자료가 있는 컨설 턴트나수년동안 같은 상황의 많은 학생들을 도와준 경력이있는 멘토가 될수 있는 사람에게 상담을 받은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