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5.6°

2018.09.21(FRI)

Follow Us

마리화나 흡연 인구…13% '3년 만에 2배'

[LA중앙일보] 발행 2016/08/09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6/08/08 21:55

미국 내 마리화나 흡연 인구가 3년 만에 2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 전문업체 갤럽이 8일 발표한 설문결과에 따르면 마리화나 흡연자는 13%로 조사됐다. 지난 7월13일부터 17일까지 18세 이상 1023명을 상대로 '현재 주기적으로 마리화나를 피우는가' 여부를 물었다. 지난 2013년 같은 조사에서는 7%, 2015년에는 11%가 각각 그렇다고 답했다.

13%는 전체 성인 인구 비율로 따지면 3300만 명에 달한다.

한번이라도 마리화나를 피워본 경험이 있는 성인 역시 늘었다. 2013년 38%에서 이번 조사에서는 43%로 증가했다. 5명 중 2명꼴 이상이다.

마리화나 흡연자는 성별, 연령, 소득, 지역, 종교별로 차이를 보였다. 남성(12%), 18세~29세(19%), 연소득 3만 달러(14%), 서부(14%), 비종교인(14%)에서 높게 나타났다.

koohyun@koreadaily.com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