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7.3°

2018.09.21(FRI)

Follow Us

"아마존, 타겟 인수 나설 가능성" 업계 전문가 전망

[LA중앙일보] 발행 2018/01/04 경제 5면 기사입력 2018/01/03 18:56

온라인 소매업계의 공룡인 아마존이 대형 소매체인 타겟 인수를 추진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루프 벤처의 진 먼스터 애널리스트는 아마존은 향후 소비 경향이 온라인과 일부는 오프라인이 융합된 형태로 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면서 아마존이 올해 타겟 인수합병(M&A)에 나설 것이라고 전망했다.

타겟과 아마존의 주 대상이 '가족 시장(family market)'으로 유사하고 타겟 매장이 전국적으로 포진해 있어 아마존 입장에서는 최적의 인수 대상 기업이라는 게 그의 분석이다. 업계가 그의 전망에 주목하는 점은 먼스터 애널리스트가 투자은행인 파이퍼 제프레이에서 21년간 근무한 테크놀로지 애널리스트로 꽤 영향력이 큰 인물이기 때문이다.

먼스터 애널리스트는 "아마존은 매우 공격적으로 가족 시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전국에 2300개의 매장을 갖춘 타겟을 인수하면 매장 1만2000개의 월마트와도 경쟁을 펼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아마존은 지난해 1370억 달러를 투입해 홀푸드를 인수했고 오프라인 서점을 신규로 오픈하는 등 오프라인 거점을 확대해나가고 있는 중이어서 그의 전망은 설득력이 크다는 게 업계의 평가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