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0.0°

2019.08.23(Fri)

한국 토종 휴대전화 결제 "이젠 미국"…다날, 보쿠에 '빌투모바일' 서비스 제공

[워싱턴 중앙일보] 발행 2011/01/31 미주판 9면 기사입력 2011/01/31 17:48

페이스북 등 결제 때 사용

버라이존 온라인 콘텐츠나 페이스북 결제시 한국 토종 휴대전화 결제 시스템을 사용하게 된다.

휴대전화 결제 선도 기업 ㈜다날(www.danal.co.kr, 대표 박성찬)의 미 현지법인 다날은 유명 결제업체 보쿠가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는 콘텐츠 제공업체에 다날 휴대전화 결제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보쿠(BOKU)는 미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SMS(PSMS) 결제업체로, 이번 계약에 따라 버라이존 와이어리스 가입자가 온라인 콘텐츠를 결제할 시, 페이스북과 같이 보쿠의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이트에서도 다날의 빌투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이용하게 된다.

이번 계약은 1위 이동통신사 버라이존 와이어리스(Verizon Wireless)가 다날 미국법인을 자사의 유일한 결제 업체로 선정한 결과라 그 귀추가 주목된다. 지금까지 미국 시장에서는 문자인증을 통한 결제 방식인 PSMS가 대체 결제수단으로 사용돼 왔으나, 2010년 다날이 휴대전화 결제 빌투모바일을 도입하면서 PSMS보다 선진적이고 안전성이 뛰어나 이동통신사와 콘텐츠 제공업체 그리고 소비자들에게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향후 종(Zong) 등 다른 PSM 결제업체에서도 빌투모바일을 적극 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날 미 법인 정훈진 부사장은 “보쿠와 같은 유명 결제 업체가 고유의 결제 서비스 대신 다날의 휴대전화 결제 기술을 자사의 고객들에게 제공하는 ‘재판매’ 방식의 결제를 실시하게 된 것은 한국 토종 기술이 미국 현지에서 인정받은 획기적인 사례가 될 것”이라며 “이는 다날이 2006년 현지법인을 설립하며 미국에 진출, 휴대전화 결제 황무지였던 미국 시장을 직접 개척하며 얻은 쾌거”라고 밝혔다.

다날 미국법인 CEO인 짐 그린웰은 27일 BOKU의 CEO 마크 브리토와 함께 성명한 연합 발표문에서 “이번 협력 계약은 미국 내 결제 시장의 큰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선언했다. 또한 그는 “향후 다날의 휴대전화 결제가 미국에서 안정적인 성장을 하기 위한 발판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장대명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