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8.0°

2020.08.12(Wed)

[우리말 바루기] 몸무게가 준 이유

[LA중앙일보] 발행 2019/10/18 미주판 23면 기사입력 2019/10/17 20:55

"몸무게가 많이 줄은 것 같죠?" 체중 감량에 성공했다는 유명인의 경험담이 새로운 유행을 만들곤 한다. 간헐적 단식도 효과를 봤다는 여러 사례가 방송을 타면서 폭발적인 관심을 끌었다.

체중과 관련해 "몸무게가 많이 줄은 것 같죠?"라고 말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줄은'은 '줄다'의 잘못된 활용형이다. '줄은'을 '준'으로 고쳐야 바르다.

어간이 'ㄹ' 받침으로 끝나는 동사나 형용사에 'ㄴ'으로 시작하는 어미가 결합할 때에는 어간 받침의 'ㄹ'이 탈락하는 현상이 일어난다. '줄다'의 어간 '줄-'과 어미 '-ㄴ'이 결합하면 어간 받침의 'ㄹ'이 탈락해 '준'이 된다.

"허리 사이즈가 좀 줄어들은 것 같아요"도 마찬가지다. '줄어들다'를 활용할 때 '줄어들은'이라고 해서는 안 된다. '줄어든'으로 바루어야 한다.

관련기사 우리말 바루기 -시리즈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유진 변호사

박유진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