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8.1°

2018.11.17(SAT)

Follow Us

월마트 픽업서비스 확대…LA와 OC 등 26곳에 도입

[LA중앙일보] 발행 2017/08/03 경제 3면 기사입력 2017/08/02 18:27

아마존과 온라인 그로서리 판매전쟁을 펼치고 있는 월마트가 오렌지카운티의 풋힐랜치 등 남가주 26개 매장에 이번 주부터 주차장 무료 픽업 서비스를 추가했다. 가주에만 해당 서비스 가능 매장이 36곳으로 늘었다. 전국적으로 800개 매장에서 서비스가 진행 중이다.

한편, 아마존은 지난해 미국 온라인 판매시장의 33%를 점유했다. 월마트는 7.8%로 아마존에 한참 뒤진 2위를 마크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