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57.1°

2018.11.22(THU)

Follow Us

재정보조 사전준비가 필수적인 이유 [학자금 칼럼]

[조인스아메리카] 기사입력 2018/01/23 10:33

리처드 명/ AGM칼리지플래닝 대표

자녀들이 대학진학을 하는데 있어서 가장 부담되는 부분이 총학비일 것이다. 그러나, 이러한 학비를 자비로 마련하는 것처럼 어리석은 일은 없을 것이다. 미국 대학진학 시 재정보조를 잘 활용하면 연방정부와 주정부 그리고 대학에서 지원하는 보조금을 통해 사립대학을 주립대학보다 더욱 더 저렴하게 진학할 수 있는 방법이 많기 때문일 것이다. 하지만, 이러한 재정보조를 잘 활용하기 위해서는 알아야 할 부분이 바로 저축하는 방식이 아니라는 점이다. 오히려 학비를 위한 저축을 해 놓을 경우에 그러한 기금부터 사용하라는 의미에서 재정보조지원이 대폭 줄어들게 된다.

따라서, 저축하는 방식이 아니므로 사전에 전략적인 준비가 반드시 중요하다는 점을 더욱 강조하고 싶다. 재정보조 지원수위를 평가하는 기준은 우선적으로 가정의 수입과 자산 즉, 학생과 부모의 수입과 자산을 적용해 얼마나 가정에서 분담할 수 있는지 여부를 정한 후 이러한 가정분담금을 총학비에서 제외한 부분에 대해 대학은 소정의 퍼센트로 지원하는 것이다. 따라서, 이러한 가정분담금이 낮을 수록 재정보조는 더욱 더 유리하다. 이를 낮추려면 자녀가 고등학교에 진학하는 시점부터 가정분담금을 직접 계산해 보고 과연 어떻게 사전준비를 해 나가야 가정분담금을 낮추거나 증가를 막을 수 있는지에 대해 철저한 검증을 해 보는 것이 유리하다.

사전준비 없이 재정보조 신청서를 제출하는 것은 그 시점에 보다 나은 재정보조를 받기 위한 대책마련을 할 수 있는 시기를 놓치게 되어 재정보조가 매우 제한적일 확률도 높아진다. 따라서, 가정분담금을 크게 증가시키게 되는 경우들을 아래와 같이 나열해 보면 문제점에 대한 이해도 할 수 있고 사전준비를 통해 가정분담금의 증가를 막거나 낮출 수 있어 이해에 큰 도움이 되리라 사료된다. 가정분담금이 높아지는 경우는 1) 401(k), SEP IRA, IRA, ROTH IRA, SIMPLE IRA 등의 개인 세금보고서 상에 나타나는 플랜인데 현재 적립되어 있는 금액이 영향을 주는 것이 아니라 불입하며 세금공제하는 부분이 차라리 불입하지 않을 때의 조금 더 높은 수입에서 계산되는 가정분담금보다 훨씬 더 높은 가정분담금으로 계산이된다. 2) 529 Plan, Coverdell Savings Account, Education IRA 플랜 등에 적립된 금액은 처음부터 사용목적이 학비로 사용할 목적이므로 이러한 플랜이 있을 경우에는 동일한 금액의 현금자산보다 더욱 더 많은 가정분담금을 증가시킨다. 대학에서는 연방정부나 주정부가 지원해 주든지 혹은 대학에서 지원하든지 아니면 부모가 지원하든지 모두 재정보조에 포함되는 것이므로 부모가 어렵게 그 동안 학비마련을 위해 저축해 왔다고 하면 사용목적 자체가 학비보조를 위한 것이므로 그 금액부터 학비에 사용하기 원한다.

따라서, 가정분담금을 엄청나게 증가시켜 결과적으로 재정보조가 적게 나오고 결과적으로 이러한 저축금액을 사용할 수 밖에 없도록 만든다. 3) Investment 에 대한 자산이다. 수입이 적고 가정형편이 어려워서 재정보조 지원을 반드시 받아야 한다고 하면서 주식 등에 투자 현금자산이 있을 경우에 대학의 재정보조사무실에서 재정보조를 잘 지원해 줄 이가 없기 때문이다. 4) 수입은 적은데 지출이 많은 경우에 대학에서는 초과되는 지출을 하기 위해서 얼마나 더 보고하지 않는 수입이 있어야 하는지를 역산해 가정분담금을 크게 증가시키므로 이에 대한 설명과 대비를 잘 해 나가야 한다. 이 외에도 사업체나 주택의 순자산 가치가 모두 부모의 자산으로 간주해 가정분담금의 증가를 가져오는 경우들도 많은데 이는 사전설계와 준비로 어느 정도 설계가 가능하지만 세금보고를 일년에 단 한번만 하게 되므로 이에 대한 설계는 대학을 진학하는 해보다 최소한 3년 전에 준비를 하면 최선을 다할 수 있을 것이다.

▶문의: 301-219-3719, remyung@agmcollege.com

관련기사 리차드 명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