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5.4°

2018.11.18(SUN)

Follow Us

"평일 일과 후 병사외출 검토"…올 하반기 시범 운영

[조인스] 기사입력 2018/03/27 11:05

[앵커]

병사들이 평일 근무를 마치고 부대 밖으로 나갈 수 있는 '외출'을 허용하는 방안이 검토 중입니다. 병사들에 대한 '외출'은 처음으로 도입되는 개념인데 올 하반기부터 시범 운용하기로 했습니다.

안지현 기자입니다.



[기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육군 1군사령부 장병과의 간담회에서 병사들이 평일 일과 후 부대 밖으로 '외출'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평일 저녁에 면회 온 가족들을 부대 밖에서 만나 시간을 보낼 수 있게 한다는 것입니다.

군 병사들에게 출퇴근 개념을 적용해, 일과 시간 외에는 개인 생활을 최대한 보장하겠다는 취지라고 국방부 관계자는 밝혔습니다.

병사들에게 처음 도입되는 '외출'은 일단 올 하반기 시범 운용한 뒤, 확대 여부가 결정됩니다.

국방부는 일과 후 병사들의 휴대폰 사용을 허용하고 제초나 제설, 청소 작업 등은 민간 인력에 맡기는 안도 적극 검토 중입니다.

민간 인력 활용은 일단 근무환경이 열악한 최전방 GOP 지역부터 내년에 시범 운영하고, 2020년부터는 전 군으로 단계적으로 확대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관련기사 평일 일과 후 병사외출 검토-송영무 국방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Video New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