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2.0°

2020.01.29(Wed)

[열려라 공부+] 지성·인성 겸비한 4차 산업혁명 시대 글로벌 리더 기른다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12/10 07:04

재학생은 물론 지역 청년
취업 돕는 프로그램 운영
원스톱 창업 지원 체계도



경기대는 봉사·창업·체험 등 학업 역량을 현장에 적용하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에 앞장서는 실무형 인재를 기르고 있다. 수원캠퍼스에서 환호하고 있는 경기대 학생들.





미래 인재의 요람 경기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고도화된 IT 기술력과 창의적인 문제 해결능력이 강조되고 있다. 교육 전문가들은 이와 함께 인성과 협업·융합 능력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각 분야를 넘나들며 새로운 산업 생태계를 만들어야 하는 시대엔 타 분야의 사람들과 공유하고 협업하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경기대는 이에 발맞춰 지성과 인성을 겸비한 인재를 기르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를 위해 학생들이 지역사회에 봉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해 운영하고, 역량을 기르고 재능을 펼칠 수 있는 다양한 현장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경기대가 올해 개교 72주년을 맞아 새로운 백년대계를 만들기 위한 도약의 발걸음을 내딛고 있다. 진(眞)·성(誠)·애(愛)를 건학 이념으로 내세우며 1947년 문을 연 경기대는 오늘날 지역과 함께 호흡하는 동반자이자 대한민국 인재를 기르는 인큐베이터로 자리매김했다.

경기대는 경기도 수원시 이의동에 위치한 수원캠퍼스와 서울 충정로에 있는 서울캠퍼스로 두 곳에 캠퍼스가 있다. 수원캠퍼스에는 대학본부와 5개 단과대학, 8개 학부, 18개 전공, 33개 학과가 포진해 있다. 서울캠퍼스엔 관광문화대학 내 9개 학과가 자리하고 있다.

대학원은 석사과정 49개와 박사과정 54개가 개설된 일반대학원을 비롯해 전문대학원 3개와 특수대학원 6개로 구성된다. 2019년 현재 학부 입학정원이 2926명으로 재학생은 학부 1만3800여 명, 대학원 1930여 명 등 총 1만5730여 명이 학업에 열중하고 있다. 재직 중인 교수는 806명이다.

커리어 컨설턴트 10명 교내 상주
경기대는 학생들의 취업과 창업을 돕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경기대는 2015년 고용노동부의 대학일자리센터 사업에 선정된 후 재학생과 지역사회 청년 구직자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교내에 학생 취업을 지원하는 커리어 컨설턴트 10명이 상주시켜 취업을 고민하는 학생에게 언제든 일대일 상담을 통해 진로와 취업에 대한 도움을 제공하고 있다.

경기대는 이와 함께 교육부 산하 한국장학재단이 주관하는 취업연계 중점대학 사업에도 선정됐다. 이를 활용해 학생들이 방학 중 인턴형 국가근로 장학생으로 활동하면서 현장에서 필요한 실무를 경험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경기대는 창업의 요람으로도 꼽힌다. 경기대는 2014년부터 창업선도대학으로 선정돼 창업 아이디어 발굴부터 사업화에 이르기까지 필요한 도움을 한곳에서 모두 지원하는 원스톱 창업지원 체계를 구축해 가동하고 있다. 창업교육은 물론 전문가 멘토링, 창업캠프, 창업동아리, 창업장학금, 경진대회, 해외연수, 공간·창업 자금지원 등 다양한 창업역량 개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경기대가 2010년 입학사정관제 운영 지원사업부터 올해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이르기까지 10년 연속 교육부 사업 지원대학으로 선정된 점도 학생들의 학구열을 드높이는 데 든든한 원동력이 되고 있다.

경기대는 이들 사업을 통해 ▶교육공동체(교육청·지역기관·학생·학부모·교사) 구성을 통한 학교 교육 내실화 지원 프로그램▶고교 교육과정 중심의 고교-대학 연계 프로그램▶학생 교육활동 지원 프로그램 ▶저소득층 입학생을 위한 기숙사비 지원 ▶학부모 연수 ▶정보 소외지역 학생부종합 모의 전형 같은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있다.

지역사회 위한 봉사, 재능 기부
경기대는 올바른 참인재 양성에 초점을 두고 경기도 지역사회와 재학생이 함께하는 다양한 사업과 활동을 펼치고 있다. 경기대 한 봉사단체인 진성애봉사단은 경기도 지역사회를 돌아다니며 봉사활동을 하고, 대학생 멘토단인 BARUN멘토단은 교육 봉사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 다문화 및 탈북가정 멘토링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경기대 교수와 학생은 이와 함께 ▶고교생을 대상으로 한 ‘경기 꿈의 대학’ ▶초·중·고교 학생을 위한 생명과학캠프 ▶유치원생을 위한 박물관 체험 교육 ▶일반인 누구나 들을 수 있는 심폐소생술 교육 ▶인문도시 지원사업 ▶지역산업체의 연구개발을 지원하는 경기도지역협력연구센터(GRRC, 지능정보융합제조연구센터) 사업 등에도 참여해 지역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한편 경기대는 친구나 선후배와 생활하며 공동체 의식을 키우는 대규모 기숙사를 건립했다. 기숙사는 지하 1층 지상 22층짜리 여자동, 지상 21층짜리 남자동으로 구성된다. 연면적 4만1226㎡, 총 1058실에 2016명이 생활할 수 있는 규모다. 각 방에는 세면실과 화장실이 설치돼 학생들은 사생활을 보장받으면서 동시에 다른 학생들과 어울리며 함께 살아가는 사회성과 공동체의식을 기르게 된다.









-모집인원은 정원 내 기준.
-수시모집 선발 결과에 따라 모집인원은 변경될 수 있음.
-☆는 수시모집에서 미충원 시 해당 모집단위로 이월해 선발.
-최종 모집인원은 오는 20일 오후 5시 이후 경기대 입학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음.


글=라예진 기자 rayejin@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