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8.6°

2018.09.19(WED)

Follow Us

잔금 유예기간부터 중도금 무이자까지… ‘두호 SK VIEW(뷰) 푸르지오’ 혜택 주목

김현옥
김현옥 기자

기사입력 2018/08/31 01:30

포항 두호 SK VIEW(뷰) 푸르지오 야간투시도

포항 두호 SK VIEW(뷰) 푸르지오 야간투시도

대출규제 강화로 가계부담이 커지면서 중도금 무이자 등 금융혜택을 제공하는 신규 단지들이 주목을 받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중도금 무이자 혜택은 물론 잔금 유예기간을 제공하는 곳도 등장해 많은 수요자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정부가 신(新)총부채상환비율(신DTI),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등과 관련한 규제를 계속 내놓으면서 수요자들의 자금 조달이 어려워졌다. 그동안 자율적으로 운영되던 DSR도 오는 10월부터는 엄격한 관리기준이 적용될 예정으로 사실상 대출이 어려워질 것으로 보인다.

이런 상황에서 다양한 금융혜택을 제공하는 아파트들은 자금 부담을 덜어주고 합리적으로 내 집 마련을 가능케 해 선호되는 분위기다.

부동산 전문가는 “대출규제 강화로 초기 자금 부담이 적은 아파트들이 수요자들에게 인기”라며 “그 중 중도금 무이자, 잔금 납부 유예기간 단지 등 다양한 금융혜택을 제공하는 아파트들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이런 분위기 속에, 포항시 두호동에 들어서는 ‘두호 SK VIEW(뷰) 푸르지오’가 다양한 금융 혜택을 제공하며 자금 부담을 낮춰 인기를 얻고 있다.

‘두호 SK VIEW(뷰) 푸르지오’는 수 천만원에 달하는 아파트 계약금을 두 차례에 나눠 지불할 수 있도록 했다. 1차 계약금은 500만원으로 초기 부담이 상당히 낮으며 특히, 입주 시 치뤄야 하는 잔금을 입주 후 2년의 유예기간 제공이라는 파격 조건을 내세워 수요자들의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이 밖에도 중도금 무이자(분양가 60%)혜택과 발코니 확장 무료 시공 등 계약자 자금 부담을 덜었다.

입지도 뛰어나다. 단지가 들어서는 두호동은 포항의 주거 중심지로 우수한 학군을 비롯한 편리한 생활 인프라를 확보했다. 단지 바로 앞 두호남부초를 비롯해 포항고가 도보권에 있으며 창포중, 포항여중, 포항여고 등이 가까워 포항을 대표하는 명문 학군 환경을 갖췄다. 인근에는 하나로마트, 홈플러스, 롯데백화점, CGV, 시립미술관 등이 위치해 다양한 생활편의시설을 쉽게 이용가능 할 것으로 기대된다.

1군 건설사인 SK건설사와 대우건설이 시공을 맡은 만큼 뛰어난 설계도 강점이다. 전 가구 남향 위주의 배치와 판상형과 타워형의 장점을 살린 설계로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다. 내부는 모던한 감각의 인테리어와 마감재 등을 적용해 수요자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입주민들의 편의를 극대화한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주목된다. 어린이집, 피트니스, 실내 골프연습장, 독서실 등이 들어설 예정으로 입주민들은 다양한 여가활동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처럼 뛰어난 상품성을 갖춘 ‘두호 SK VIEW(뷰) 푸르지오’는 ‘2017그린건설대상’, ‘2017친환경건설산업대상’, ‘명품하우징대상’ 등 각 부문에 이름을 올리며 완성도를 갖춘 단지로 인정받고 있다.

현재 ‘두호 SK VIEW(뷰) 푸르지오’는 견본주택 방문객을 위한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내방객은 자녀성향 및 학습유형 테스트, EDU TEST 등을 체험할 수 있으며 경품 행사 참여 기회를 가진다. 9월 30일(일)까지 상담을 희망하는 고객 전원에게도 사은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홈페이지에 방문해 관심고객으로 등록하면 추첨을 통해 삼성 빨래 건조기, 다이슨청소기 V8, 스타벅스 기프티콘 등의 경품이 증정될 예정이다.

단지 규모는 지하 2층~지상 29층, 14개 동, 총 1321가구 규모로 구성되며 이 중 657가구가 일반에 분양 중이다. 전용면적 74~84㎡ 전 가구 중소형으로 구성했으며 공간 효율성을 극대화한 특화설계를 적용했다.

한편, ‘두호 SK VIEW(뷰) 푸르지오’의 견본주택은 포항시 북구 죽도동 618-11번지(구 웨딩캐슬예식장 맞은편)에 위치한다. 입주 예정일은 2020년 1월이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