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6.2°

2018.09.20(THU)

Follow Us

삼성, 사우스캐롤라이나에 가전공장 건설

연합뉴스
연합뉴스

[몽고메리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6/28 12:55

3억8000만불 투자…뉴베리서 세탁기 생산

삼성전자가 사우스캐롤라이나 가전 생산공장 건설을 공식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28일 워싱턴DC 윌라드호텔에서 윤부근 가전(CE) 부문 대표이사와 헨리 맥매스터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주지사가 참석한 가운데 현지 공장 건설을 위한 투자의향서(LOI)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뉴베리 카운티에 지어질 공장에 대한 투자액은 약 3억8000만달러이며, 현지 고용 규모는 약 950명 수준이다. 이는 당초 예상됐던 투자액 3억달러, 고용 규모 약 500명보다 많은 것이다.

삼성전자는 미국 시장에서 지속적인 성장 기반을 마련한다는 차원에서 3년 전부터 현지 생산공장 설립을 검토했으며, 사우스캐롤라이나주와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협상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장이 건설되는 뉴베리 카운티는 지역 내 숙련 인력과 함께 운송망 인프라, 지역사회와 기업 간 원활한 파트너십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으며 최적지로 선정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이 공장에서 내년 초부터 세탁기 생산라인을 가동해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윤부근 대표는 “이번 미국 내 생활가전 생산거점 확보를 계기로 현지 사업 확장은 물론 글로벌 가전 트렌드를 선도하는 미국 소비자와 기술자, 혁신 기업들과의 연계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장조사업체인 ‘트랙라인’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미국 가전 시장에서 점유율 17.3%를 기록해 1위에 올랐다. 삼성전자는 뉴베리 공장이 본격 가동될 경우 업계 리더로 자리를 굳힐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지난해 9월 북미지역의 대표적 럭셔리 가전브랜드인 데이코(Dacor)를 인수, 주택·건축 시장을 주 타깃으로 하는 빌트인 가전 생산거점을 확보한 데 이어 프리미엄 가전 시장 공략을 가속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월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삼성전자의 미국 공장 건설 가능성 기사를 링크하며 “고맙다 삼성! 당신과 함께하고 싶다”(Thank you, @samsung! We would love to have you!)“고 밝힌 바 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