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5.1°

2018.11.20(TUE)

Follow Us

신축주택 판매-가격 상승, 건설경기 회복 기대…중서부 28% 증가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2/05/24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2/05/23 16:33

미국의 신축주택 판매가 한달만에 증가세로 돌아서며 최근 건설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을 이어갔다.

미 상무부는 지난달 판매된 신축주택이 총 34만3천채(연환산 기준)로, 전달보다 3.3%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시장전문가들의 예상치 평균인 33만5천채를 웃도는 것이며, 지난해 같은달보다 9.9%나 많은 수치다. 지난 3월 실적은 당초 발표된 것보다 4천채 많은 33만2천채로 수정됐다.

지역별로는 중서부 지역의 판매가 28.2%나 늘었으며, 동북부와 서부 지역도 각각 7.7%와 27.5%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남부지역은 10.6%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주택 수요가 늘어나면서 거래가격도 높아져 지난달 판매된 신축주택의 중간가격은 23만5천700달러로 전달에 비해 0.7%, 지난해 같은달에 비해 4.7% 각각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문가들은 아직 주택시장이 정상화됐다고 보기는 힘들지만 최근 각종 건설지표로 미뤄 회복 조짐이 뚜렷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임명환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