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9.0°

2020.11.27(Fri)

11년간 가정상담소장 재임 카니 정 조씨, AAAJ LA지부 대표직 부임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6/30 16:59

아시안아메리칸정의진흥협회

카니 정 조씨[한인가정상담소 제공]

카니 정 조씨[한인가정상담소 제공]

아시안계 권익을 대표하는 아시안아메리칸정의진흥협회(AAAJ) LA지부 대표직에 한인이 부임한다.

AAAJ LA지부는 30일 보도자료를 통해 한인가정상담소(KFAM) 카니 정 조 소장(사진)이 AAAJ LA지부 신임 대표로 부임한다고 알렸다.

AAAJ는 전국 최대 규모 아시아계법률권익단체로, 아시안 및 이민자 커뮤니티의 권익보호에 앞장서고 있다.

KFAM은 30일 “지난 11년간 KFAM을 이끌어온 카니 정 조 소장이 이직으로 인해 오는 7월 31일을 마지막으로 자리를 떠난다”고 사임 소식을 알리면서 “KFAM은 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후임자를 찾고 있다. 신임 소장직 채용공고는 한인가정상담소 홈페이지(kfamla.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신임 소장이 부임할 때까지 캐서린 염 부소장이 업무 대행을 할 예정이라고 덧붙혔다.

한편, 지난 2009년 KFAM 소장으로 부임한 조 소장은 이전에 LA 주거권 센터(Housing Rights Center), 일리노이 시카고 미국시민자유연맹(ACLU)에서 공공 서비스 업무 담당 변호사로 7년 간 활동한 바 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