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62.1°

2018.11.15(THU)

Follow Us

디즈니 '인크레더블2' 간질환자 등 발작 경고

[LA중앙일보] 발행 2018/06/19 미주판 18면 기사입력 2018/06/18 18:55

개봉주말 흥행 신기록

지난 15일 개봉한 디즈니 픽사의 애니메이션 '인크레더블 2'가 간질, 편두통, 만성질환 등을 앓고 있는 일부 관객들에게 발작을 유발할 수 있다는 경고를 내보냈다.

USA투데이는 18일 월트디즈니픽처스가 '인크레더블2'를 상영하는 영화관들에게 발작 경고문을 보내 관객들에게 이같은 내용을 고지할 것을 요청했다고 보도했다.

'인크레더블2'에는 풀스크린에 흑백화면으로 깜박거리는 스트로브 효과가 들어간 장면이 있는데, 어두운 극장 안에서 이러한 효과는 발작 증상을 유발할 우려가 있어 영화 개봉 이후 일부 관객들이 소셜미디어에 경고문을 넣어야 한다는 주장을 제기했다.

한편, 인크레더블2'는 지난 주말 북미 시장에서 1억8320만 달러의 흥행수입을 올려 애니메이션 영화 사상 개봉 주말 흥행 신기록을 세웠다. '인크레더블2'의 첫 주말 글로벌 흥행기록은 2억3150만 달러에 달했다. 디즈니 마블의 10주년 기념 대작 '어벤져스:인피니티 워'와 할리우드 블랙파워를 입증한 마블 블록버스터 '블랙 팬서'에 이어 올해 개봉 주말 흥행에서 3위에 올랐다.

수퍼파워 가족의 이야기를 '인크레더블'의 속편으로 속편에서는 아빠 밥이 육아를 책임지는 히어로로 좌충우돌하고 엄마 헬린이 히어로로 악당과 맞선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