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3.0°

2019.06.17(Mon)

세종시 편의점 총기난사 전 동거녀 가족 3명 살해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5/02/25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5/02/24 19:30

50대 남성이 전 동거녀의 아버지 등 3명을 살해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25일 오전 8시 15분 (한국시간)쯤 세종특별자치시 장군면 금암리 영상대 앞 편의점에서 강모(50)씨가 김모(74)씨 등 3명에게 엽총을 발사해 모두 숨지게 했다.

강씨는 김씨 딸의 전 동거남으로 이날 편의점에서 김씨와 김씨의 아들(50) 딸의 현 동거남(52)을 살해했다. 그는 엽총을 발사한 뒤 편의점에 시너를 뿌리고 불을 지른 뒤 달아났다.

추적에 나선 경찰은 오전 10시쯤 금암삼거리 강변 500미터 지점에서 숨진 강씨를 발견했다. 경찰은 강씨가 범행에 사용한 총기로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강씨는 이날 오전 6시 26분쯤 공주 신관지구대에서 맡긴 엽총 두 정을 출고해 범행을 저질렀다. 신관지구대 관계자는 "강씨가 수렵 용도로 총기를 출고해 간 것으로 기록이 남아있다"고 밝혔다.

[뉴스1]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