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64.1°

2018.09.24(MON)

Follow Us

격리 수용 8세 아동 본국서 가족 재회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8/08/18 미주판 4면 기사입력 2018/08/17 20:42

밀입국 중 어머니와 격리돼 텍사스주 휴스턴의 아동 보호소에 수용됐던 8세 소년 앤서니 데이비드 토바르 오티즈(왼쪽 세 번째)가 지난 14일 과테말라시티의 라아우로라 공항에서 기다리던 가족들과 만났다. 오티즈의 어머니는 앞선 6월 먼저 과테말라로 추방됐었다.

[AP]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