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6.0°

2020.05.25(Mon)

시민권 승인 꾸준히 증가

박다윤 기자 park.dayun@koreadailyny.com
박다윤 기자 park.dayun@koreadailyny.com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20/01/18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20/01/17 20:47

지난 회계연도 82만9000여명
전년 75만여명서 9.3% 증가
영주권 관련 승인도 늘어
한인 DACA 수혜자는 감소세

미국 내 시민권 신청과 승인 수가 최근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이민서비스국(USCIS)이 지난 14일 발표한 2018~2019회계연도 분기별 이민 신청 현황에 따르면, 시민권 신청서(N-400, 군복무 통한 시민권 제외)를 82만7279명이 제출했고 82만9991명이 승인됐다. 이는 2017~2018회계연도 승인된 75만2798명 대비 약 9.3%가 증가했다.

2018~2019회계연도 분기별로는 1분기 신청 19만1318·승인 17만4109, 2분기 신청 19만7732·승인 19만3454, 3분기 신청 20만9138·승인 21만6235, 4분기 신청 22만9091, 승인 24만6193명으로 1년 동안 꾸준히 증가했다.

이 중 한국의 미 대사관을 통해서는 11명이 신청서를 제출, 24명이 승인됐다.

영주권 취득 관련 서류의 승인도 꾸준히 증가 추세다. 가족이민청원(I-130) 승인의 경우 1분기 14만5526, 2분기 15만7587, 3분기 17만3245, 4분기 20만9481건으로 꾸준히 증가했으며 총 68만5839명이 승인돼 2017~2018회계연도 58만421명 보다 약 17% 증가했다.

취업이민청원(I-140) 승인 경우도 1분기 3만9999, 2분기 3만5459, 3분기 3만3953, 4분기 3만6946명으로 총 14만6357명이 승인받았고 직전 회계연도 13만5653명에 비해 약 8% 증가했다.

신분조정신청(I-485)의 경우 가족이민 승인은 2018~2019회계연도 33만8613명으로 직전 회계연도 26만1993명보다 증가했으나, 취업이민의 경우는 10만4849명으로 직전 회계연도 10만9369명보다 소폭 감소했다.

한편, 작년 9월 30일 현재 불법체류청년 추방유예(DACA) 프로그램 소지자는 65만2880명으로 4월 말 66만9080명에 비해 1.5% 감소했다. 한국 출신 DACA 수혜자는 여전히 멕시코, 엘살바도르, 과테말라, 온두라스, 페루 다음으로 전세계 6번째를 기록했지만, 총 6360명으로 작년 4월 말 6620명에 비해 또 감소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