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5.3°

2018.09.23(SUN)

Follow Us

"2차 북·미 정상회담은 9월 뉴욕"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8/07/03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8/07/02 20:21

인터넷매체 악시오스 보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이 오는 9월 뉴욕에서 개최될 가능성이 있다고 인터넷매체 악시오스가 2일 트럼프 행정부 당국자들을 인용해 보도했다.

악시오스는 "일부 정부 당국자들은 김 위원장과 진전을 이루는 데 대해 매우 낙관적 입장을 취하고 있으며, 트럼프 대통령과의 '2라운드'가 9월 트럼프 대통령의 고향이기도 한 뉴욕에서 열릴 수 있다고 말한다"고 전했다.

전 세계 정상들이 몰리는 유엔총회를 계기로 북미 정상의 2차 대좌가 이뤄질 수 있다는 것이다.

유엔총회가 열리는 뉴욕은 북한의 유엔대표부가 자리한 곳이자 지난달 1일 백악관을 예방한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과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회동한 곳이기도 하다.

트럼프 대통령이 6.12 싱가포르 정상회담 당시 김 위원장에게 백악관 초청 의사를 밝히고 김 위원장이 이를 수락한 것으로 알려져 뉴욕에서의 2차 북미정상회담이 현실화될 경우 김 위원장이 워싱턴DC로 이동할 가능성도 상정해볼 수 있다.

이와 관련, 새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유엔총회 참석 가능성을 묻는 말에 "지금 시점에서 공개할만한 어떤 발표나 계획도 갖고 있지 않다"고 답변했다.

[연합뉴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