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1.5°

2018.11.13(TUE)

Follow Us

홀인원 3번째 같은 골프장서

[샌디에이고 중앙일보] 발행 2016/04/06 미주판 20면 기사입력 2016/04/06 09:54

같은 골프장에서 3번이나 홀인원을 한 여성 골퍼가 화제다.
지난 1일 헬렌 김씨(사진)는 출라비스타 GC 4번 홀 95야드 거리를 8번 아이언으로 쳐 홀인원을 거머줬다. 김씨는 이 골프장에서만 2014년(9번홀), 2015년(15번홀)에 이어 올해 3번째 홀인원을 기록했다. 이날 김씨와 함께한 라운딩 파트너는 매튜 김, 노무연, 이재하씨다.

관련기사 샌디에이고- SD- 주요 뉴스 모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