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8.7°

2018.11.17(SAT)

Follow Us

시애틀 성공적 체전 개최 노력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6/01/04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6/01/04 13:53


워싱턴주 대한체육회 정기총회

워싱턴주 대한체육회(회장 권정)는 지난 12월 29일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권정 현회장을 제12대 신임회장으로 선출했다.

권정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올해 모든 성과는 여러분들의 노고”라면서 “지난 워싱턴 D.C체전도 비록 짧은 시간 준비해서 참가했지만 좋은 성과를 거뒀으며 2019년 체전을 워싱턴주에 성공적으로 유치하는 등 긍정적인 결실들이 많았다”고 설명했다.

권 회장은 이에 대해 “성공적인 체전 유치를 위해 앞으로 4년간 준비를 잘 해나가야한다”며 “일단 현 가맹 단체들이 더욱 활성화가 되어야하며 비록 10개 미만이지만 앞으로 더 많은 가맹단체들을 확보해서 오는 2017년 달라스 체전에서는 전체 5위 정도를 목표로 준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나아가 워싱턴주 체전에서 우리가 1위를 할 수 있도록 기반을 닦아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 회장은 또 “2019년 차기 회장을 위해 훌륭한 인재를 발굴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며 “기본적으로 운동장 예약이나 홍보물들은 미리 준비해서 워싱턴주 체전을 성공적으로 유치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이 나의 개인적인 목표”라고 언급했다.

권 회장은 “이를 위해선 체육회뿐 아니라 3개 한인회가 하나가 되어서 하나의 마음으로 대회를 치뤄야 할 것”이라면서 “4000명 이상의 한인이 모이는 최대 행사인 만큼 한인사회의 도움과 지원이 무엇보다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워싱턴주 한인사회가 미주체전에 더욱 참가하고 관심을 가질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갈 수 있도록 모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권정 회장이 취임 인사를 하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