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7.0°

2020.06.03(Wed)

4년간 금융업 일자리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2/03/31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2/03/30 14:28

1만 9000개 사라져

경기 침체로 인해 워싱턴주에서는 지난 4년간 금융업 일자리가 1만 9000개나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리서치 기관인 '온넘버스(ON NUMBERS)'의 자료에 따르면 이 기간 동안 워싱턴주에서는 금융업 일자리가 12%나 줄어들어 미 전국에서 가장 큰 감소세를 보였다.
워싱턴주에는 현재 총 13만 6400여개의 금융업 일자리가 존재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50개주 가운데 45개주에서 금융업 일자리가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