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2.4°

2018.09.26(WED)

Follow Us

“전통 한식 시애틀에 개척해야”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6/08/23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6/08/23 11:26

문덕호 시애틀 총영사, 한식 업소들에 당부
서북미 요식협회, 한인 업체 위한 세미나 개최

서북미 요식협회(회장 송면식)는 22일 페더럴웨이 컴포트 인에서 협회 회원들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서북미 요식협회에서 주최하는 두번째 세미나로, 40여명의 참석자들에게 업주들의 관심 사항인 식당 병소주 판매 해법, 취업비자를 통한 종업원 고용, 식자재 공동구매, 사업체 보험 등을 주제로 협력업체와 전문가들이 나와 설명했다.

세미나에 앞서 서북미 요식협회 송면식회장은 올해 5월에 진행된 미주류 초대 한식 제공 행사와 타코마 광복절 축하행사에서 제공한 400인분의 비빔밥 만들기 행사 등 협회 주최로 진행된 사업들을 설명하고, 본국의 한식재단으로 부터 협찬 받은 2만불로 준비 중인 앞치마 제작과 통일된 영어로 제작된 공동 메뉴, 회원 수첩 등 진행중인 사업계획의 설명으로 인사말을 대신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문덕호 시애틀 총영사는 “여러 한인단체들이 있지만 결국 동포사회를 지탱하는 것은 동포경제 관련 단체”라고 언급하고 “관련사업을 진행하게 된 것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또 “시애틀이 미국의 중심이라고 생각하지만 전통한식이 잘 소개되지 못한 것은 사실”이라며 “이것은 한식 업소 종사자들이 스스로 개척해야 할 부분”이라고 당부했다.

문총영사는 “이 지역은 앞으로 발전 가능성이 많아 영사관은 한인들의 사업을 위해 긴밀하게 협조할 것”이라고 약속하고 “모든 한인단체들은 한인경제에 도움이 되는 경제단체가 주체가 되는 방향으로 개편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서북미 요식협회는 2014년에 창립하였으며 2016년 1월 1일부로 본국 농수산부 산하 한식재단으로부터 정식 지정받은 단체로 현재 서북미 지역 1500여 한인 요식업 종사자들을 위해 서비스 교육, 주방관리, 레시피 전수, 운영 컨설팅 등을 한식재단과 협조하여 진행하고 있고 한인업체의 수입 증대를 위해 노력 중이다.
(이양우기자
(행사 후 요식협회 임원들과 참석자들의 기념 촬영. 오른편 두번째가 송면식회장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