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80.1°

2018.09.23(SUN)

Follow Us

정현, 프랑스오픈 3회전 진출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6/01 14:43

이형택 이후 10년 만에

메이저대회 32강 올라 다음 상대는 니시코리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67위·삼성증권 후원·사진)이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 상금 3600만 유로) 32강에 올랐다.

정현은 1일 프랑스 파리의 롤랑 가로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5일째 남자단식 2회전에서 데니스 이스토민(80위·우즈베키스탄)을 3-0(6-1 7-5 6-1)으로 완파했다. 이로써 정현은 메이저 대회에서 처음으로 단식 본선 3회전에 진출했다.

2014년 US오픈 예선을 통해 메이저 대회에 데뷔한 정현은 그동안 2015년 US오픈과 올해 호주오픈에서 2회전까지 오른 것이 자신의 종전 메이저 대회 최고 성적이었다. 한국 선수가 메이저 대회 단식 본선 3회전에 오른 것은 2007년 9월 US오픈 이형택 이후 9년 9개월 만이다. 또 프랑스오픈으로 범위를 좁히면 2005년 이형택 이후 12년 만에 한국 선수가 롤랑 가로스 단식 본선 3회전에 진출하게 됐다.

정현은 3회전에서 니시코리 게이(9위·일본)와 맞대결을 벌인다. 니시코리는 이날 열린 2회전에서 제러미 샤르디(74위·프랑스)를 3-0(6-3 6-0 7-6<5>)으로 물리쳤다. 아시아 선수 가운데 남자단식 세계 랭킹이 가장 높은 니시코리는 지금까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단식에서 11번이나 우승한 강호다. 이번 대회에서 처음 맞붙게 된 정현과 니시코리의 3회전 경기는 3일 열릴 것으로 예상된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