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7.6°

2018.11.16(FRI)

Follow Us

애플 3번째 사옥 허가 ‘최대 규모’…415만sqft ‘신규 고용 2만’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6/01/27 17:02

27일, 산호세 시의회 승인

애플의 세번째 사옥이 들어서는 위치(빨간색 표시 부분).<br>

애플의 세번째 사옥이 들어서는 위치(빨간색 표시 부분).

애플이 세번째 사옥을 산호세에 짓는다.

산호세 머큐리뉴스에 따르면 산호세 시 당국은 415만sqf 규모의 애플 신사옥 부지 개발 계획을 27일 승인했다.

애플의 새 사옥은 101번 프리웨이와 N 1st 스트릿 사이 트럼블 로드 아래쪽이다. 101번 프리웨이 건너 남쪽에는 산호세 공항이 위치해 있다. 애플은 이 부지에 앞으로 15년간 최대 430만 스퀘어피트(sqft) 이르는 건물을 짓고, 사무실과 연구개발 공간으로 쓸 수 있게 됐다. 애플이 산호세 3번째 사옥 부지를 최대한 개발한다면 1만6천~2만개 가량의 일자리가 신규 창출 될 전망이다.

현재 부지에는 몇개의 사무실 건물 동이 있고 대부분이 공터다.

애플의 산호세 사옥이 새롭게 생겨나면 쿠퍼티노의 현 본부 사옥 '애플 캠퍼스'(부지 85만sqft·연면적 140만sqft)나 연내 완공을 목표로 쿠퍼티노에 건축 중인 비행접시 모양의 '애플 캠퍼스 2'(부지 915만sqft, 연면적 230만sqft)보다 더 넓은 업무 공간을 추가로 갖게 된다.

애플은 이미 쿠퍼티노 본사와 샌프란시스코·베이지역 일대에 오피스, 연구소에 2만 5천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다.

애플의 사옥 추가 확보는 기존 사업의 성장세가 주춤한 상태에서 이루어져 관심이 높다. 세번째 사옥은 주로 자율 및 전기등 자동차 등 관련 사업과 가상현실 등 신사업 연구개발 용도에 쓰일 것이라고 업계에서는 추정하고 있다.

최정현 기자

관련기사 애플 - 무인 자동차 -아이폰-신제품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