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5.8°

2018.09.22(SAT)

Follow Us

"미국, 일본 정부에 북한 군사공격 가능성 언급"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4/11 15:07



미·중 정상회담 전 미·일 고위 협의
일 통신 “트럼프, 시진핑에 전달 밝혀”

미국 정부가 북한의 핵·미사일 문제와 관련, 일본 정부에 “군사 공격을 단행할 가능성이 크다는 언급을 했다”고 교도통신이 11일 보도했다. 이런 방침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의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에게 전달할 것이란 설명도 덧붙였다고 통신은 전했다. 이 같은 내용은 미·중 정상회담(지난 6~7일) 직전 열린 미·일 고위급 협의 과정에서 나왔다고 한다. 일본 정부 소식통은 “미국 고위 관료가 ‘중국이 북한에 압력을 강화할지, 미국이 (북한을) 공격할지 2개의 선택지밖에 없다’고 강조했다”며 이후 일본 정부 내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실제로 무력행사를 여러 선택지 중 하나로 두고 있다는 시각이 넓어졌다고 통신은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중 정상회담 직전인 6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의 통화에서 “(북한 문제에 대응할) 모든 선택지가 테이블 위에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일본 정부는 당시 미 측에 “(북한을) 공격할 경우 일본이 한국과 함께 (북한의) 표적이 될 수 있다”는 우려를 미 측에 전달해 놓았다고 한다.

통신은 대북 군사 공격과 관련해 미·일 간 온도 차이가 있는 만큼 양국이 북한에 대한 전략을 어디까지 공유할 수 있을지가 중요한 과제로 부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6~7일 진행된 미중 정상회담에서 시 주석에게 북한 문제 해결에 중국이 협력하지 않으면 단독행동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으며, 이후 지난 9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의 전화회담에서는 "북한이 미사일 발사 등 위험한 도발 행위를 계속하는데 대해 (군사조치를 포함한) 모든 선택방안을 테이블 위에 올려놓았다"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