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71.7°

2018.09.21(FRI)

Follow Us

미 태평양사령관 “사드, 며칠 내로 가동” 북한 압박 박차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4/26 16:40

미국은 26일 경북 성주에 전격 반입된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가 곧 가동될 것이라고 밝혔다.
AP통신 및 로이터 통신에 의하면 미 해군 태평양사령부 해리 해리스 사령관은 이날 미 하원 군사위원회에 출석해 "사드는 며칠 내로 가동에 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해리스 사령관은 사드에 대해 "매우 중요하다"면서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공격에 맞서 한국을 보호할 수 있는 방어 시스템"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한반도 인근에 재배치한 미국의 핵추진 항공모함 칼빈슨호 전단에 대해 "북한으로부터의 어떠한 미사일도 쉽게 막아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더해 해리스 사령관은 북한의 위협에 맞서 미국 하와이 주에 미사일 요격기와 레이더 등을 추가 설치해야 한다고도 했다.
그는 "우리(미국)가 알래스카와 캘리포니아에 보유하고 있는 미사일 요격기는 우리 국민을 보호하기 위함"이라면서 "하와이에도 미사일 요격기와 방어 레이더 추가 설치를 검토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미군은 현재 알래스카주 포트 그릴리와 캘리포니아주 반덴버그 공군기지에 미사일 요격기를 갖추고 있으며, 하와이에도 '해상 기반 X-밴드 레이더'가 설치돼 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