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20.08.09(Sun)

주말새 칼부림-총격 난무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08/07/07 11:37

토론토 남성 9명 병원행

지난 주말새 토론토 곳곳에서 칼부림과 총격사건이 난무, 9명이 병원에 실려 갔다.

경찰에 따르면 6일 밤 제인 스트릿-핀치 에비뉴 인근에서 21세 남성이 다리에 총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수술을 받았다. 경찰은 “피해자는 길을 걸어가는데 갑자기 총격을 당했다”고 전했다.

또 이날 오후 8시쯤 이슬링턴 에비뉴-렉스데일 로드 인근 스트립 몰 앞에서 40대 남성이 수차례 칼에 찔려 중상을 입었으나 목숨을 건졌다.

5일 밤 11시30분경엔 스카보로 파마시 에비뉴 인근에서 25세 남성이 10대 소년과 시비끝에 칼에 목을 찔린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은 6일 아침 18세 용의자를 체포했다.

6일 아침 6시쯤 제인 에비뉴 - 트레스웨이 드라이브에서 한 남성이 수차례 칼에 찔려 중상을 입은 채 주유소 앞에서 실신한 채 발견됐다.

경찰은 “출혈이 심했으나 운이 좋게 생명엔 지장이 없다”고 전했다.

이날 아침 7시, 제인 스트릿 인근 윌리암 스트릿-머릴 에비뉴에서 남성 4명이 패싸움 끝에 칼에 찔려 부상을 입었으나 생명엔 지장이 없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