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3.4°

2018.09.24(MON)

Follow Us

'늦깎이 유망주' 전지원…US아마추어 준우승

[LA중앙일보] 발행 2018/08/13 스포츠 1면 기사입력 2018/08/12 19:00

12일 제112회 US여자 아마추어 챔피언십에서 준우승한 전지원(21ㆍ사진 오른쪽)과 대회 두번째 정상에 등극한 크리스틴 길먼. [USGA]

12일 제112회 US여자 아마추어 챔피언십에서 준우승한 전지원(21ㆍ사진 오른쪽)과 대회 두번째 정상에 등극한 크리스틴 길먼. [USGA]

'늦깎이 유망주' 전지원(21)이 아마 최강전에서 2위를 차지했다. 줄리 잉스터ㆍ박지은ㆍ대니얼 강ㆍ리디아 고가 우승했던 이 대회는 2년전 성은정이 마지막 한인으로 우승한 바 있다.

한국ㆍ미국ㆍ호주를 오가며 훈련해온 전지원은 12일 테네시주 킹스턴 스프링스의 테네시GC(파71)서 벌어진 제118회 US여자 아마추어 챔피언십 36홀 매치플레이 결승전에서 2014년 이 대회 챔피언 크리스틴 길먼에 6홀을 남기고 7홀차로 완패했다.

4년전 대회에서 브룩 헨더슨(캐나다)을 제치고 우승했던 길먼은 또다시 정상에 등극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