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1.0°

2019.12.14(Sat)

미국인 79% "불체자에 합법 신분 줘야"

[LA중앙일보] 발행 2014/06/11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4/06/10 22:06

워싱턴포스트 설문 보도
'시민권 취득도 허용' 62%
'미 경제성장에 도움' 46%

이민개혁법안이 지지부진한 가운데 미국인의 79%는 불법체류자에게 합법 체류신분 부여하는 것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찬성자 가운데 62%는 시민권 취득도 허용해야 한다고 답했다.

이는 퍼블릭릴리전 연구소와 브루킹스 연구소 최근 공동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다.

'시민권 취득 허용' 찬성 비율은 지난해의 63%와 비교해 큰 차이가 없는 것이다.

반면 불법체류자 추방을 주장한 응답자는 19%에 불과했다.

워싱턴포스트는 이같은 결과에 대해 미국인들의 이민자에 대한 생각이 점차 긍정적으로 변하고 있는 것을 보여준다고 보도했다.

전체 응답자의 46%는 불법체류자들이 저임금 노동직에 종사함에 따라 경제성장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고 답했다. 또한 58%는 이민자의 증가로 미국사회가 점점 강해지고 있다고 답했으며 이는 지난해 조사에 비해 4%P 증가한 비율이다. 이민자가 사회에 해가 된다고 답한 사람은 37%였다.

지지정당별로는 불법체류자를 추방해야 한다고 답한 공화당 소속의 응답자가 민주당 소속 응답자의 3배에 달했다.

신승우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