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0.0°

2019.05.25(Sat)

국제이주공사, 미국투자이민 뉴욕 CPT 임원방한 및 세무,금융 특별 세미나 오는 13일 개최

김진우 기자 (kim.jinwoo.ja@gmail.com)
김진우 기자 (kim.jinwoo.ja@gmail.com)

기사입력 2018/10/01 23:09

- 뉴욕 엑스텔사 임원방한 및 투자이민 비교 분석, 미국영주권자 세무 및 금융상식 특별강연, 이벤트 풍성

[사진제공 : 국제이주공사]

[사진제공 : 국제이주공사]

30년 미국투자이민 전문기업 국제이주공사가 오는 10월 13일(토) 오후 1시부터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 3층에서 미국투자이민 특별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3개의 미국투자이민 프로그램이 소개될 예정이다. 뉴욕 엑스텔사 센트럴파크타워(CPT), 샌디에고 홈페드사 코타베라, 뉴욕9오차드 부티크 호텔 건설 프로젝트 등인데, 특히 이번 세미나를 위해 방한한 쉐리 첸(Shery Chen) 엑스텔리저널센터 임원이 직접 나서 CPT 건설 프로젝트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갖는다. 현재 뉴욕 엑스텔사의 CPT프로젝트는 최단기 11개월 이민승인으로 조건해지까지 기간을 단축시켜 원금상환도 빠르게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릴리 정(Lily Zheng) 베더캐피탈 이사는 각 프로젝트를 상호 비교해 설명한다. 이 밖에도 미국 영주권자가 되면 반드시 가져야 할 세무상식에 대해 김근호 세무사가, 영주권자의 해외 자산반출 관련 정보에 대해 윤웅기 하나은행센터장이 각각 설명하는 시간을 갖는다.

미국투자이민은 리저널센터를 통해 미국 내 프로젝트에 최소 50만불을 투자하면 가족 모두에게 영주권을 부여하는 미국이민 방식이다. 성공적으로 미국 영주권을 취득하려면 투자이민 프로그램을 통해 최소 고용인원 투자자 1인당 10명 이상을 창출해야 한다. 또한 투자원금을 회수하기 위해서는 해당 프로젝트가 많은 이윤을 창출해야 한다. 국제이주공사는 고용창출과 투자원금 회수에 유리한 건설 프로젝트를 제안하고 있다.

뉴욕 엑스텔사 CPT 건설 프로젝트는 현재 마감이 임박해 있는 상태다. 뉴욕의 명소 센트럴파크 남쪽 끝에 인접해 건설 중인 131층 높이의 CPT는 세계 최고 높이의 주상복합타워로, 중국 상하이 정부도 투자한 것으로 알려졌다. 건설사인 엑스텔사는 이미 국제보석타워를 건설해 투자자들 70%에게 원금을 상환 중이며 현재 진행중인 CPT프로젝트에 총 311명에게 이민 승인을 받게 하는 성과를 올리고 있다.

뉴욕9오차드 부티크 호텔 건설 프로젝트는 맨해튼 소재 모 은행건물을 고급호텔로 재개발하는 것으로, 금융대출 없는 1순위 투자인데다 호텔운영수익을 투자자에게 최우선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역사건물 세액공제 혜택에 따라 이미 2천만 달러 가량의 혜택을 확보해 놓은 상태다.

샌디에고 홈페드사의 코타베라 주택종합계획 단지 건설 프로젝트는 개발사 지분이 85%에 투자자 지분은 15%에 불과하다. 금융대출 없는 1순위 투자이며 투자자들을 위한 1순위토지담보권을 소유하고 있다.

국제이주공사 관계자는 "자녀들의 유학을 위해 미국투자이민을 선택하는 이들이 많다"며, "성공적인 자녀유학과 가족의 미국이민 생활을 위해서는 믿을 만한 미국투자이민 프로그램을 선택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미국투자이민 설명회 사전 예약 신청은 국제이주공사 홈페이지나 전화로도 가능하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