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5.6°

2018.09.22(SAT)

Follow Us

2018-2019 여자프로농구, 11월 3일 개막...5개월 대장정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9/11 01:30


2017-2018 시즌 여자프로농구 정상에 오른 아산 우리은행. 양광삼 기자


2018-2019 시즌 여자프로농구 일정이 확정됐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11일 2018-2019 시즌 여자프로농구 새 시즌 일정을 발표했다. 정규리그는 11월 3일 충남 아산 이순신빙상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우리은행과 신한은행의 공식 개막전을 시작으로 내년 3월 10일까지 7라운드에 걸쳐 6개 구단이 팀당 35경기씩, 총 105경기를 치른다. 정규리그 2위와 3위 팀이 맞붙는 플레이오프(3전2승제)는 내년 3월 14~18일 열리고, 플레이오프 승리 팀은 정규리그 1위 팀과 내년 3월 21일부터 챔피언결정전(5전3승제)을 치른다. 올스타전은 내년 1월 6일로 예정됐다.

2018-19시즌부터 팀당 1명씩 보유하는 외국인선수의 입국은 이달 22일부터 가능하다. 7년 연속 우승을 노리는 우리은행을 비롯해 각 구단은 이달 말부터 해외 전지훈련을 통해 마지막 담금질에 나선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