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9.0°

2019.06.25(Tue)

다이아 1캐럿에 140만불…10.95캐럿 블루 다이아몬드

[워싱턴 중앙일보] 발행 2010/10/23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0/10/22 18:25

1570만불에 낙찰 '세계 최고'

보석전문 브랜드 불가리의 ‘팬시 비비드(최상급)’ 삼각 블루 다이아몬드가 20일 크리스티 뉴욕 경매소에서 1570만 달러(177억원)에 낙찰돼 블루 다이아몬드 1캐럿 당 세계 최고가 기록을 세웠다고 CNBC의 21일자 인터넷판이 전했다.

이 다이아몬드는 10.95 캐럿으로, 9.87캐럿짜리 삼각형 무색 다이아몬드와 한쌍을 이뤄 ‘불가리 블루 다이아몬드’ 반지(사진)를 장식하고 있다.

이 반지는 지난 1972년 로마에서 한 유럽 수집가가 첫째 아들을 출산한 부인에게 선물하기 위해 100만 달러에 구입했던 것인데 40년만에 시장에 나와 이번에는 아시아인 수집가에게 넘어갔다.

크리스티 뉴욕사무소의 보석부문장인 라울 카다키아는 “당시 100만 달러는 지금 가치로 500만 달러인 점을 감안하면 이 다이아몬드 가치가 3배나 뛴 것을 의미한다”며 “이는 오늘날과 같은 불안정한 경제환경 속에서 다이아몬드의 놀라운 탄력성과 가치의 영속성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