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0.0°

2020.05.31(Sun)

뉴욕 투표소서 "트럼프 사라져랴" 여성들 반나체 시위

디지털부
디지털부

[디지털 중앙] 기사입력 2016/11/08 11:45



선거가 전국적으로 순조롭게 진행중인 가운데 뉴욕의 한 투표소에서 반나체 차림의 여성들이 도널드 트럼프를 비난하는 시위를 벌이는 소동이 벌어졌다.

이들은 8일 오전 8시20분쯤(이하 동부시간) 뉴욕 맨해튼 56가에 있는 학교( P.S. 59)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상의를 탈의한 두 명의 여성이 “트럼프는 선거에서 사라져라”,“트럼프, 너의 xx나 더듬어라”는 등의 구호를 외쳤다. 시위를 벌인 여성들은 가슴과 등에 검은색 팬으로 트럼프를 비난하는 문구를 적은 채 시위를 벌였다.

P.S. 59 투표소는 당초 트럼프의 투표가 예정되어 있던 곳이라 시위 장소로 택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같은 소동이 벌어지면서 트럼프는 오전 11시쯤 미드타운 이스트에 마련된 투표소를 찾아 한표를 행사했다.

여성인권운동단체인 페멘USA(FEMEN USA) 소속이라고 밝힌 이들은 트럼프의 여성비하 발언과 성추행 주장이 잇따르자 이에 대한 항의 표시로 시위를 벌인 것으로 보인다. 두 명의 여성은 시애틀과 몬트리얼 출신인 것으로 밝혀졌다.

시위 직후 이들은 현장에서 체포됐으나 적용된 혐의는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다.



관련기사 2016년 미국 대선-힐러리 트럼프-4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Video New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