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6.8°

2018.09.18(TUE)

Follow Us

"출발 3달 반 이내 구입이 가장 저렴"

김문호 기자
김문호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7/06/06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7/06/05 15:44

'칩에어닷컴' 항공편 분석
항공권 싸게 구입하는 요령
요일별론 화요일 출발편 싸

'비행기 티켓 싸게 사려면 출발 전 3주에서 3달 반 사이에 구입하라'.

온라인 여행사이트인 칩에어(CheapAir)가 '언제 티켓을 가장 싸게 살 수 있는 지'를 알아보기 위해 9억2100만 건의 항공편을 분석한 결과다. 칩에어의 조사에 따르면 북미지역은 54일, 유럽은 99일, 아시아는 90일 전에 사는 게 상대적으로 티켓을 싸게 살 수 있는 비결이다.

칩에어 측 분석가는 "비행기 탑승요금은 비행편이 발표되고 실제 비행이 이뤄지기까지 무려 71번이나 바뀐다. 그리고 매 변화 때마다 평균 33달러가 등락한다"며 "싼 가격의 티켓을 구매하기 위해서는 '핫딜' 찬스가 왔을 때 신속하게 구매할 수 있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3주에서 3달 반 전에 사라

일반적으로 항공 여행을 계획하는 여행객들은 최소 3주, 길게는 3달 반 사이에 티켓을 구매하려고 한다. 물론, 상대적으로 싸게 살 수 있다는 믿음 때문이다. 하지만, 항공기 티켓은 언제든지 변화할 수 있다. 가장 낮은 가격의 5% 이내에 살 수 있는 범주이기도 하다.

▶비행기표 구입 최악 시점은

출발 하루 전에 비행기표를 구입하면 가격이 비싸다는 것쯤은 누구나 알 것이다. 출발 하루 전 구입은 평균 249달러를 더 지불하게 된다. 출발 2주 전에 산다면 3주~3달 반 사이에 구입하는 것보다 평균 150달러를 더 쓰게 된다.

▶화요일에 사는 게 저렴

칩에어 측 조사로는 화, 수요일 출발편이 다른 요일에 비해 평균 73달러는 쌌다. 일요일 출발편이 가장 비싼 것으로 조사됐다.

▶계절 선택도 중요

대개는 여행 수요가 많은 여름철이 비싸고 1, 2월이 가장 싸다. 하지만, 스키장에 간다면, 1, 2월이 가장 비싸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