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19.10.14(Mon)

[오늘의 생활영어] put your cards on the table; 계획을 솔직하게 밝히다

[LA중앙일보] 발행 2018/10/13 경제 10면 기사입력 2018/10/12 17:40

Nick and Denny are talking in the office. (닉과 데니가 사무실에서 얘기하고 있다.)



Nick: Denny do you have a few minutes?

닉: 데니 잠시 시간 있어?

Denny: Sure. What's on your mind?

데니: 그럼. 뭐 생각하는 게 있어?

Nick: We've got a meeting tomorrow to negotiate a contract with a new customer.

닉: 내일 새 고객과 계약을 협상하는 회의가 열려.

Denny: Terrific. What do you want to talk about?

데니: 잘 됐네. 할 얘기가 뭐야?

Nick: We need to decide how we want to conduct our negotiation.

닉: 협상을 어떻게 진행할 지 결정해야 되거든.

Denny: Well obviously we should put all of our cards on the table right away.

데니: 글쎄. 당연히 처음부터 우리 쪽 제안을 솔직하게 밝혀야지.

Nick: No that would be naive. We've got to feel them out to see what their negotiating limits are.

닉: 아니야. 그건 순진해. 그 쪽의 협상 한도가 뭔지 타진을 해야지.

Denny: I see. We need to know what their bottom line is.

데니: 그렇구나. 그쪽의 최저치가 어느 정도인지 알아야 되겠네.

Nick: Yeah. Then we'll know how far we can push them.

닉: 그래. 그래야 그쪽을 어디까지 밀어붙일지 파악이 되지.

Denny: And they will be doing the same thing to us.

데니: 그러면 그 쪽도 우리에게 똑같은 방식으로 하겠네.

기억할만한 표현

*what's on your mind?: 무슨 생각해요?

"I can usually tell what's on his mind." (그 사람이 무슨 생각하는지 대개는 맞출 수 있어요.)

*feel (someone) out: (누구의) 의향을 떠보다 타진하다.

"Before I ask her for a date I'm going to feel her out to see if she's interested." (그녀에게 데이트 신청을 하기 전에 관심이 있는지 살펴볼 거야.)

*bottom line: (사업 계약에서) 상대가 받아들일 최저치.

"His bottom line is unacceptable so we can't make the deal." (그가 제안한 최저치는 받아들일 수 없기 때문에 우리로서는 계약할 수 없습니다.)

California International University
www.ciula.edu (213)381-3710

관련기사 오늘의 생활영어 시리즈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