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0.0°

2021.01.19(Tue)

정체성 교육 활성화 방안 논의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입력 2018/01/05 15:03

새로 부임한 박준용 신임 샌프란시스코 총영사가 재미한국학교 북가주협의회 관계자들을 만나 한국어, 한국 역사, 문화 2세들에 대한 정체성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지난 3일 샌타클라라 마리아니스 인 & 레스토랑에서 박준용 총영사는 한희영 협의회장 등 임원진들과 한국학교 지원을 통한 차세대 한글 교육 활성화 방안은 물론 내달 9일부터 한국 평창에서 열리는 동계올림픽 홍보와 관련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 간담회를 마치고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앉은 줄 오른쪽 두 번째부터) 한희영 회장, 박준용 총영사. [사진 SF한국교육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