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7.4°

2018.11.12(MON)

Follow Us

[신년 릴레이인터뷰] 한인테니스협회 장시춘 회장

장제원 기자
장제원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7/01/25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7/01/24 15:18

“회원들의 꾸준한 협조·관심 기대”
“미주체전, 주니어대회 계획”

“테니스 동호인들이 지난해처럼만 참여해 주시고 협조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016년 1월부터 테니스협회를 이끌고 있는 장시춘(사진) 회장은 “한동안 협회의 회장이 공석으로 있어 동호인들을 위한 대회를 못 치른 적도 있었다. 하지만 지난해 20대가 출범하면서 동호인들, 동포들이 많은 도움을 주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단체 이사가 121명이나 된다. 그리고 지난해 시카고중앙일보가 특별협찬 한 협회장배에 400여명이 참석한 것만 봐도 알 수 있듯이 많은 도움과 적극적인 참여로 성공적인 한 해를 보냈다”고 밝혔다.

올해 역점 사업에 대해 장 회장은 “작년 사업을 유지하며 달라스 미주체전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는 것이 큰 목표다. 또한 차세대를 위한 주니어대회를 올해 8월 중에 개최하려고 계획 중이다. 열심히 준비해 테니스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말 임기를 마치는 장 회장은 연임할 의사는 없음을 나타냈다.
장 회장은 끝으로 “다음달 이사회 전까지 각 테니스 클럽을 돌면서 협회활동에 대한 동호인들의 의견을 모으고 있다. 동호인들이 지난해처럼 협조적이고 행사에 많이 참여, 협회와 함께한다면 올해도 성공적으로 보낼 수 있을 것”이라며 “아울러 중앙일보의 관심과 협조도 당부한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