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0.0°

2019.10.16(Wed)

시카고 방문객 사상 최다 기록

노재원
노재원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4/19 18:06

5770만명...한국 방문객 증가폭 4번째로 커

지난해 관광 또는 비즈니스 목적으로 시카고를 찾은 방문객 수가 사상 최다인 5800만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카고 시청과 관광홍보기구 '추즈 시카고'(Choose Chicago)가 18일 공동으로 내놓은 보고서에 따르면 2018년 한해 시카고 방문객은 모두 5770만명으로 2017년과 비교, 240만명 늘어났다. 비율로 따지면 4.4% 증가했다.

시카고 시 당국은 이같은 숫자에 대해 "시카고 시 사상 최대 규모"라고 밝혔다.

시카고 시청의 지난 1월 집계 결과, 지난해 시카고를 찾은 미국내 관광객은 4.4%, 국제 관광객은 2.9% 각각 늘어났다.

국제 관광객 증가 폭이 가장 컸던 국가는 브라질로 16.2% 증가했으며 이어 영국(14.1%), 이탈리아(10.9%), 한국(9.2%), 멕시코(7,4%), 캐나다(2.5%), 중국(2.1%) 순이었다.

재임 기간 관광 촉진에 힘을 쓴 람 이매뉴얼 시장은 이날 "관광 산업은 시카고 시 전 분야에 걸쳐 일자리를 창출한다"며 "해마다 수백만명 이상 방문객이 늘어나면서 새로운 기록을 쓰고 있다. 이에 따라 일자리와 경제적 기회가 더 많은 시카고 시민들에게 주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시카고 시는 "관광 관련 일자리가 15만 개 이상"이라며 지난해 호텔 객실 이용률도 2017년보다 4.4% 높아졌다고 밝혔다. 2018년 시카고에서는 7개의 호텔이 새로 문을 열었다.

Choose Chicago 최고경영자(CEO) 데이빗 휘태커는 "시카고에서 관광 및 각종 컨퍼런스 등 관련 산업의 영향력이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다"면서 "특히 시카고를 찾는 이들의 소비는 관련 업계에 큰 힘이 된다"고 평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